서브상단이미지

소통하기

  • 공지사항
  • 뉴스레터
  • 자료실
  • FAQ/Q&A

공지사항

제목 [공지] [해외사업] 키르기스스탄의 '아리랑' 날짜 2019.08.23 17:33
글쓴이 샘복지재단 조회 267
“아리랑 아리랑 아~라아리~요~” 
키르기스스탄에서 아리랑을 부르게 될 줄은 몰랐습니다. 
좀 서툰 우리말이었지만 그곳에 모인 고려인 동포 노인들은 모두 다 합창을 하며 어깨춤을 추었습니다. 


샘복지재단이 키르기스스탄 의료봉사활동 중 광복절을 현지에서 보내게 되었는데 그날 고려인동포 어르신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고려인 동포는 1860년대부터 연해주 지역으로 이주한 한민족이 시초가 되어서 소련 붕괴 후 독립국가연합 전체에 거주하는 동포들입니다. 

IMG_6416.JPG
 


수탈린의 중앙아시아 강제 이주와 제2차 세계대전을 겪으면서 눈물과 설움 속에 수많은 동포들이 죽음을 맞이하기도 하였습니다. 지금까지 여러 나라에 소수민족으로 살아가고 있지만 어디서든 자랑스럽게 자리 잡은 한민족 동포입니다. 

키르기스스탄에서 생활하는 고려인동포는 약 17,000여 명이라고 합니다. 주로 고려인동포 2~4세들이 살고 있으며 오랜 시간이 흘렀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말과 문화를 지키고자 노력해 왔습니다. 이번에 만난 고려인동포들은 70~80대 50여 분의 어르신들이었는데 ‘국시’라고 하는 우리 음식을 함께 먹으며 동포애를 나누었습니다. 러시아말과 우리말을 섞어가며 대화를 나누시며 광복절을 맞아 한국노래를 부르고 ‘우리의 소원은 통일’ 노래를 불렀습니다. 


IMG_6373.JPG
 
 
IMG_6426.JPG
 
IMG_6428.JPG
 

이웃집 할아버지, 할머니 같은 친근한 모습으로 의료봉사단을 반갑게 맞이해 주신 고려인동포 어르신들께 감사드리며, 머나먼 이국에서나마 부디 건강하게 잘 지내시기를 소망합니다.



목록